Bohemian님의 다른글 더 보기 :: 총 250
목록 닫기목록닫기 목록 열기목록열기
문화/창작

어느 오후

2018.08.23

어느 오후

 

명광일

 

 

모임에

근거가 불안한 악수로부터

말들이 미끄러질 때

말들이 눈알을 닫을 때

닫힌 눈 깊숙이 탄력이 생길 때

이유 없이 앉아있는 상상은

정말 이유가 없어서

초저녁 잔

저만 홀로 차갑게 떤다

태그
0 /30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