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운티 주택거래량 2개월 연속 감소
news_cate 핫이슈 기자 날짜 2018-09-12
샌디에고 주택거래실적이 연일 고공행진을 멈추고 2개월 연속 하향곡선을 나타냈다.

샌디에고 부동산협회에 따르면 지난 8월 판매된 단독주택은 1,902채로 7월의 2,070채보다 8.1% 감소했다. 콘도미니엄과 타운홈의 판매 실적도 971채로 7월에 비해 7% 줄어들었다.

전년 동월과 비교했을 때 주택판매거래실적의 낙폭은 훨씬 크다.

2017년 8월에 거래된 단독 주택판매건수는 2,325채로 올 8월과 비교할 때 18.2%로 거래량이 줄어들었다. 콘도나 타운홈도 17.3% 감소했다.

부동산협회 스티브 프레이올리 회장은 “주택판매거래가 줄어들었지만 지역 경제는 호황을 누리고 있다”며 “잠재적인 주택구매자들이 지난 해에 비해 20% 증가하고 있다는 사실에 우리는 주목해야 한다”고 말했다.

주택판매실적은 감소한 것이 비해 가격은 상승했다. 카운티 내 중간 주택가격은 65만3,250달러에서 67만달러로 2.6% 상승했다. 그러나 콘도미니엄과 타운홈 가격은 43만1,000달러에서 42만5,000달러로 1.4% 하락했다.
태그
0 /3000자
Thanksgiving

댓글 많은 뉴스TOP5

1고객싸움 말리다 피살, 한인업주 추모 줄이어
13
밑에분 의견 동의합니다. 술이 사람잡는다는..
술도 문제죠. 자동차사고 사망 중 반이 음주운전이고 자살하는 사람 반이 술마시고 하고 술먹고 멍청한 짓하다 죽고 다치는 사람이 얼마나 많습니까? 알콜중독, 가정파탄, 등등...
그래서 이것은 민주당, 공화당 문제가 아니라 사람문제요 주거환경의 문제입니다.
더보기더보기
\
2이젠 불과 711표차… 영 김 ‘위태’
11
영김도 당선될거라 확신함.
애소범여자야! 불난집에 부채질하냐? 선거운동 이야기가 아니고 투표결과를 논하는데 화장실 물 내리는 소리는 왜 내냐? 한심한년.
한인이라고 찍어 주던 시대는 지났습니다. 어떤 정책을 추진하는가를 봐야죠.
더보기더보기
\
3‘한인2세’ 앤디 김 美하원 당선…20년만에 한국…
7
이민자의 자녀로서 미국땅에 우뚝 선 한국의 아들. 이땅에 사는 한국계 젊은이 모두에게 귀감이 되었으면 한다.
고생많으셧습니다. 축하합니다.
정말큰일이루었읍니다,축하합니다.
더보기더보기
\
4죽을 지경이라는 서울상인들
7
한국경제스타일은 지하경제 즉 검은돈이 돌아야 시장이 움직이며 서민이사는 잘 이해가 안가는 이상한 시장풍토다. 공무원사회가 깨끗해지고 일반 대중의 생활이 근검 절약으로 흐르면 아무래도 눈먼돈이 나다닐수가 없지않나싶네.해방이후 자유당정권 그리고 군사정부를 통하여 일본말 \"사바사바\"로 안돼는걸 되게하는 언더테이블거래가 은연중 만연이 됐다가 요근래 문재인정부가 들어서서는 적폐청산에 깨끗한 사회를 만들기 시작하고부터는 이런 제도에 살아보질 않은 일반백성들에게는 너무어려운 현실에 직면하게되질않나 그리 보인다.
이전 정부탓으로 돌리기만 하는 것도 그만하고 현 정부가 어떡하면 더 나은 방향으로 해결할지를 고민해야할텐데..
이걸 문제인 대통령 문제라고 하면 골통이니 뭐니 하면서 감정몰입이 되어서 제대로 생각과 판단을 못하겠지?
더보기더보기
\
5미국 유학 갈수록 인기 시들
7
사화에 나가보면 사립과 주립 차이를 느낄수 있습니다
요즘은 주립대학도 사립대학과 큰 차이 없어요. 본인이 장학금을 받거나 집안이 넉넉한 형편이 아니라면 수십만불 빚은 보통입니다
대학자체가 사업 돈벌라고하는짓.박사학위.의사변호사.약사외 할라는데.다 돈벌라고.그거이용 대학은돈벌이.얼마든지공부는책으로도가능.그노무학위증때문.수억씩날리고
더보기더보기
\
완벽한 타인 영화티켓 받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