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퍼스 성폭력 코넬대 ‘최악’
news_cate 핫이슈 기자 서한서 기자 날짜 2018-10-11
아이비리그 명문 코넬대가 뉴욕주 내 대학 중 가장 성폭력 피해 신고가 많은 대학으로 나타났다.

뉴욕주 교육국의 대학별 성폭력 신고 현황에 따르면 올해 1~5월 코넬대에서 총 199건의 성폭력 신고가 접수돼 주내 대학 중 가장 많았다.이는 두 번째로 많은 성폭력이 신고된 뉴욕대의 100건보다 약 2배나 많은 수치이다.

더욱이 코넬대는 재학생이 2만4,123명으로 뉴욕대의 5만1,123명보다 절반 이상 적지만 성폭력 피해는 휠씬 많다는 점에서 심각성이 더하다는 지적이다.

코넬대와 뉴욕대에 이어 올바니 뉴욕주립대(SUNY)가 61건으로 세 번째로 많았다.

한인 학생이 많은 주요 대학들의 성폭력 신고 현황을 보면 컬럼비아대가 43건, 빙햄턴 뉴욕주립대 30건, 로체스터대 28건, 스토니브룩 뉴욕주립대 24건 등으로 조사됐다.
수년 전부터 대학 캠퍼스 내 성폭력이 심각한 문제로 떠올랐지만 여전히 피해가 끊이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성폭행예방단체인 '강간•학대•근친 폭력예방 전국네트워크(RAINN)'의 보고서에 따르면 전국 여대생 중 23.1%가 강간이나 성폭행 피해 경험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대학 학부 여학생 4명 중 1명이 캠퍼스 내에서 힘으로 제압당했거나 제대로 의사표현을 할 수 없는 상태에서 원치 않는 성관계•성접촉을 경험했다는 것이다.

한편 코넬대 측은 성폭력 피해신고가 많아진 것에 대해 “긍정적인 점도 많다”고 평가했다. 과거 피해를 당해도 신고를 하지 않는 경우가 많았지만 이제는 적극 신고해 피해 확산을 막는 문화가 형성되고 있다는 것이다.
태그
0 /3000자
Christmas

댓글 많은 뉴스TOP5

1美연방판사, 오바마케어 위헌판결… 트럼프 “미국에…
7
부자돈으로 저소득층 의료보험을 커버했다면 누가 뭐라했겠는가? 근데, 후세인 오바마는 중산층 돈을 가져다 저소득층과 심지어 불체자의 의료보험을 커버하려했다. 계속 올라가는 보험료로 중산층이 가입을 하지 않을것을 대비해, 가입하지않는 사람에게 세금보고시 벌금을 징수했다. 이것이 민주주의 원리인가? 공산주의 원리인가? 후세인 개바마는 가난한 자를 사랑하여, 중산층을 무너뜨리고, 천만명의 가난한자를 더 만들었다. 캘리포니아 민주당은 불체자 의료보험 혜택을 늘릴거라한다~이러니. 미국 의료보험이 비쌀 수밖에~
위대한 뉴스? 오바마케어를 없애면 그 대안은 무엇인가? 저소득층을 무보험 상태로 내모는 것이 옳은 일인가? 이래서 공화당은 더 혼나야 한다.
전 국민 보험은 필요합니다.
더보기더보기
\
2입 연 코언 “트럼프, 입막음용 돈 잘못인 것 알…
9
클린턴이 탄핵에서 살아남은이유는 처음 아니라고 부정했다 곧 사실인정했기때문입니다. 근데 트럼프는 자백은 고사하고 끝가지 부정 그리고 사실을 은폐하려했기때문에 만약 확실한 증거가 나타나면 그땐 탄핵에서 살아남기 힘들거라 봅니다.
마피아 두목이 부하한테 저 ㅅㄲ 죽여 근데 법은 어기지말고... 꼭 이런식이죠.
쓰면 버리는 트럼프 한 번 혼나봐라. 대통령 만들어준 충성된 사람들 다 버렸지.
더보기더보기
\
3탈 코르셋 운동
6
그럼 니눈이 삔거지...
미의 기준은 동서양 구분없이 인류공통이고 심지어 개까지도 인간과 비슷한 기준을 가지고 있다. 한인 대상 화장품 광고에 서양인 모델이 등장하는 이유이다. 현실을 직시하라.
5% ?눈 시력에 문제가 있는듯. .
더보기더보기
\
4아시안여성 인종차별 폭행 백인여성 체포
9
이름 보니 이민자 후손이구먼. 지 꼬라지를 알아야지...
백 언니 한테는 흑언니 못당하지
ㅎㅎㅎ 그러면 백인언니들이 가만히 보고 있을까요?. ㅎㅎㅎㅎ 이런다 진짜 흑 백 싸움?
더보기더보기
\
5나경원, 한국당 구원투수 될까
10
구원투수? 아마 역부족일것 같다.
잔다르크가 지하에서 뛰쳐나오겠다. 한국당 제대로 말아드실겁니다
치매 걸린 문치매 요양원에 가두려면 황교안 전 총리같은 강단있는 지도자가 필요하지
더보기더보기
\
Kyung H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