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재집권 플랜’ 도전적 상황 직면
news_cate 핫이슈 기자 날짜 2018-11-07

차기 연방 하원의장이 확실시 되는 낸시 펠로시(민주·캘리포니아) 민주당 원내대표가 7일 연방 의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AP]

11·6 중간선거가 ‘민주당의 하원 장악’으로 귀결되면서 첫 임기 반환점을 목전에 앞둔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의 국정운영에도 변화가 예상된다. 재선을 노리는 트럼프 대통령의 ‘재집권 플랜’도 새로운 도전적 상황을 맞게 됐다.

■민주당 하원 장악

7일 NBC 방송은 민주당 230석, 공화당 205석으로 민주당의 하원 다수당 등극을 예상했다.

CNN 방송도 이날 오전 9시 현재 민주당이 222곳에서, 공화당이 199곳에서 각각 앞선 것으로 집계했다. 뉴욕타임스(NYT)도 민주당이 219석을 확보해 193석의 공화당에 앞서는 것으로 분석했다.

이로써 민주당은 2010년 중간선거 이후 8년 만에 하원을 장악하게 됐다.

트럼프 대통령의 국정 운영에 대한 중간평가 성격이 짙은 중간선거에서 승리함으로써 지난 2년간 일방적으로 독주한 트럼프 대통령을 견제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민주당은 하원에 주어진 예산편성권과 입법권을 바탕으로 멕시코 국경 장벽 건설, ‘오바마케어’(전국민건강보험제도ㆍACA) 폐지 등 트럼프 대통령의 핵심공약 법제화 및 이행에 급제동을 걸 것으로 보인다.

특히 하원 다수당이 된 민주당이 ‘소환 권력’(subpoena power)을 활용해 트럼프 대통령 개인과 행정부 각료들에 대한 의회 차원의 조사에 착수할 전망이라고 워싱턴포스트(WP)와 월스트리트저널(WSJ)이 보도했다.

그러나 선거운동 초반인 9월 초만 해도 판 전체를 뒤흔들 것으로 예상됐던 ‘블루 웨이브’(민주당 바람)가 민주당의 기대에는 미치지 못한 것으로 풀이된다.

■공화, 상원 수성

상원 선거의 주요 격전지를 상당수 내준 것도 민주당의 하원 승리를 퇴색시킨 결과가 됐다.

민주당은 개표 초반 공화당 ‘텃밭’ 중 하나인 웨스트버지니아 상원 선거에서 현역인 조 맨친의 승리로 기세를 올렸으나, 이후 조 도널리(인디애나)·하이디 하이트캠프(노스다코타)·클레어 매캐스킬(미주리) 상원의원이 모조리 패하면서 주춤했다.

공화당 ‘거물’ 테드 크루즈 상원의원을 턱밑까지 추격한 베토 오루어크 후보가 분패한 것도 뼈아팠다.

반면 공화당은 상원에서 다수당 지위를 더욱 공고히 다지면서 트럼프 행정부를 뒷받침하는 역할을 이어갈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NBC는 공화당이 상원에서 종전보다 3석 늘어난 54석을 차지할 것으로 내다봤고, CNN과 NYT는 이 시각 현재 공화당이 51석을 확보해 45석의 민주당을 앞서고 있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이번 선거를 자신에 대한 ‘신임투표’로 규정하고 ‘상원 수성’에 총력전을 편 트럼프 대통령으로서는 ‘선방’했다는 평가도 가능해 보인다.

실제로 공화당이 격전지였던 인디애나, 미주리, 노스다코타, 테네시, 텍사스 상원 선거에서 다 이긴 것도 트럼프 대통령의 지원 덕분이라고 워싱턴포스트(WP)는 분석했다.

나머지 상원 경합지역 가운데 공화당 릭 스콧 후보가 민주당 현역 의원 빌 넬슨을 불과 0.4%포인트 앞선 플로리다는 아직 최종 결과가 나오지 않고 있다.

■민주 주지사 늘어나

총 50명 중 36명을 새로 뽑는 주지사 선거에서는 민주당이 근소하게 앞설 것으로 관측됐다. 현역 주지사 36명 가운데 26명이 공화당, 9명이 민주당, 1명이 무소속이다.

NYT는 지금보다 민주당 주지사가 7명 늘고, 공화당 주지사가 같은 수로 줄어들 것으로 전망했다. ABC방송은 민주당 의석이 4석 늘어날 것으로 내다봤다.

WSJ은 민주당이 캔자스, 일리노이, 미시간, 미네소타 등 다수의 주요 지역 주지사를 차지했다는 데 의미를 부여했다.

하지만 관심을 모았던 최대 접전지역 두 곳은 모두 공화당의 품에 안겼다.

조지아에서는 흑인 여성 최초의 주지사에 도전한 민주당 스테이시 에이브럼스 후보가 공화당의 브라이언 켐프 후보에게 석패했다.

플로리다에서도 트럼프 대통령의 지원을 등에 업은 ‘친 트럼프’ 성향인 공화당의 론 드샌티스 후보가 흑인 최초의 플로리다 주지사를 노렸던 앤드루 길럼 탤러해시 시장을 접전 끝에 눌렀다.
태그
0 /3000자

인기스토리TOP5

1‘영양 별미’ 녹두빈대떡
7
오늘 애들에게 해주고 싶네요~~ 레시피 감사합니다 :D
엘에이는 지금 비가 옵니다~ 이런날씨에 집에서 해먹으면 딱 좋겠어요!!
다른것도 알려주세요!!
더보기더보기
2LA 추천 맛집 BEST 5!
6
서재윤님이 뽑은 한식당 베스트를 보여주세요 ㅎㅎ. 왠지 양식보단 한식이 더 땡김.M GRILL 은 넘넘 비싸요. 날잡아서 누가 사주면 갈까말까 ㅋ. 내돈 내구 먹기 젤 아까운 가성비 제로인 식당(제 개인의견임다)
보테가 루이는 한번 가보았는데 음식이 괜찮았어요. 점심에는 가게가 약간은 어수선한 정도로 바쁜 식당이라는 기억이 남네요
어떻게 1-4번 음식점이랑 M그릴을 비교하지? 광고인거 너무 티내네 진짜.
더보기더보기
\
3NBA 경기장 탐방 (달라스 매버릭스)
6
단란한 가족의 모습이네요~ 넘 부러워요!!
삼형제가 넘 귀엽네요 ㅎㅎㅎㅎ
비됴가ㅜ이정도는 돼야지. 케이타운비디오들은 넘 짧아요 ㅎ 텍사스 하면 달라스 카우보이즈 풋볼팀이 최고인데 이비됴를 보니 달라스 매버릭스 농구팀도 대단하네요 프로처럼 잘 짜여진 비됴 너무너무 즐감했어요 감사감사!! 다음번엔 또 달라스 구경거리 부탁해요
더보기더보기
4찹쌀 호떡 맛보고 흥분한 미국인의 반응!먹방(믹스…
4
호떡도가족과 함께 만들어먹으면 더 행복할 것 같아요!
저런 맛난것도 맛있게 먹을 나이가 있다는게 슬프네요. 맘은 먹고 싶은데 당올라갈까봐 못먹는 심정 슬픈현실입니다.
ㅋㅋㅋ 진짜 아기가 너무 귀엽네요~~ 저도 영상보니 호떡 만들어보고싶네요
더보기더보기
5‘Brunch Idea’ Breakfast Bow…
4
만드신 거라구요!? 대박입니다.... 썸네일만 보고 브런치 맛집 추천인줄 알고 들어왔는데...흑 ㅠㅠ
엘에이에 비슷한거 해주는 곳 없나요? 해먹긴 귀찮고 먹고는 싶고 ㅋㅋㅋㅋ
크~ 당장 집에가서 해먹고싶네요!!
더보기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