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년 12월8일 ‘코리아타운의 날’
news_cate 핫이슈 기자 석인희 기자 날짜 2018-12-05

5일 LA 시의회 본회의장에서 허브 웨슨 LA 시의장과 데이빗 류 시의원 및 로라 전 LA 한인회장 등 주요 정치인과 한인 단체 관계자들이‘코리아타운 데이’ 결의안을 선포한 뒤 이를 들어보이고 있다. <박상혁 기자>

미국에서 처음으로 한인타운 기념일이 생겼다. LA 시의회가 매년 12월8일을 ‘코리아타운의 날(Koreatown Day)’로 선포하는 결의안을 5일 채택했기 때문이다.

LA시의회는 5일 로라 전 LA 한인회장과 황인상 부총영사 등 40여명의 한인 단체 및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오는 8일을 한인타운의 날로 기념하는 결의안을 통과시켰다.

한인타운의 날 제정을 추진해온 한인역사박물관 측에 따르면 미국 내 여러 도시에 크고 작은 한인타운이 형성돼 있지만, 현지 지자체나 시의회에서 한인타운의 날을 별도로 지정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코리아타운 데이로 지정된 12월8일은 1972년 코리아타운 번영회가 발족한 날이며, 1980년 LA 시의회 10지구 데이빗 커닝햄 의원이 발의한 ‘코리아타운 구획안‘(Koreatown Specific Plan)’이 통과된 날을 기념한 것이다.

그동안 매년 1월13일이 미주 한인사회 이민 역사를 기념하는 ‘미주 한인의 날’로 지정돼 LA시를 비롯한 남가주 및 미국내 주요 도시들과 캘리포니아 주의회 등이 이를 기리고 있다.

허브 웨슨 LA 시의회 의장은 한인타운의 날 기념 결의안 채택이 한인타운의 성장을 축하하고 한인사회가 LA시 발전에 기여해온 공로를 인정하는 날이라고 밝혔다.

한인타운의 날 기념 결의안 선포에 대해 LA 총영사관은 “코리아타운의 날 선포는 코리아타운과 한인 커뮤니티의 높은 위상을 보여주는 좋은 사례”라며 “남가주 한인사회가 주류사회 및 다른 커뮤니티와 조화를 이루는 가운데 더 높이 도약하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한인타운 JJ 그랜드 호텔에서는 제1회 코리아타운 데이 기념식이 열려 김진형 전 코리아타운 번영회 회장과 이하성 소아과 의사, 조익현 한미에스크로 대표, 한기형 나성동산교회 목사에게 공로장이 수여됐다.

한인역사박물관의 민병용 관장은 “코리아타운 데이 지정을 계기로 한국 문화를 알리고 한인타운 발전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계획 중”이라고 말했다.
태그
0 /3000자
Christmas

댓글 많은 뉴스TOP5

1모든 불체자에 메디캘 혜택 추진
35
다음에 다른당에서 표 줄거임 내가 있는곳 캘리
다움 선거에 민당(민주당) 절때로 한 표도 주지 말자 . 내 세금 왜 주냐..내가 강도질 해서 세금 주는거 아님 홈레불체 있음 한국사람
역차별...
더보기더보기
\
2클로이 김, 스노보드 월드컵 우승
7
아래 사람은 뭥미? 나도 미국시민인데?
미국인 인데?
오 멋있다!
더보기더보기
\
3자녀 장래 망치는 엇나간 자식사랑
6
자식망친 분의 사진이 아니라 글 쓰신 분의 사진인데... 맨 위에 올리니 착각하겠네요. 작가 사진은 밑에 이름 옆에?
왜 엉뚱한 사진을 ??
괴물 아줌마 정말 무서워요
더보기더보기
\
4‘박항서 매직’ 베트남 축구대표팀, 세계최다 A매…
5
박항서 화이팅!!!
같은 박씨인데 너무나 다르네
비교되내
더보기더보기
\
52018년 세밑, 그 단상들…
5
한국을 가보면 정말 잘사는 나라가 되었습니다. 미국이 변두리로 여겨질정도로 잘사는 나라.. 그걸 누가 만들었는지 생각해봐야 합니다. 자원하나 없고 북한과 대치하는 상황에서 세계 10위권의 경제대국이된 한국 그건 현재 집권한 정치인들의 노역이 아니라 그전세대에서 이루어놓은 일들입니다. 그들이 돌을 던지는 독재정권과 재벌들이 만든 한강의 기적이지요. 물론 부작용으로 인권문제등 논란의 소지가 있는 부분도 있으나 개선되어가고 있다고 봅니다.모든걸 다 부정하면 결국은 아무것도 할것이 없게 되지요
f9fonly님에 100% 동감합니다. wondosa의 생각을 조금 짐작은 하지만 작금의 한국 사태에 대한 염려는 전혀 없는 분 같아서 그의 말에는 전혀 공감이 되지 않습니다
한국일보를 펼치면 가장 관심있게 읽게되는 글이 옥세철위원의 글이다. 모두가 이 분만큼 사태를 정확하고 크게 본다면 상황이 이렇게 악화되지는 않았을 것이다.
더보기더보기
\
Kyung H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