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대와 인종 넘어 수천명 참가한 ‘대화합의 장’ 거북이 마라톤
news_cate 케이타운 비디오 한국TV 날짜 2020-01-27

봄기운이 감도는 상쾌한 설날 아침, 한살짜리 꼬마에서부터 70-80대 연장자들, 한인은 물론 타인종 주민들까지  그리피스 팍 등산로에서 열린    제6회 거북이 마라톤 건강걷기 대회에 참가해  인종과 세대를 뛰어넘어 대화합했습니다


가족과 친구, 직장 동료, 단체, 동문회, 동호회 차원에서 각계 각층의 한인들, 엘에이와 오렌지 카운티 평통, 엘에이와 오렌지 카운티 한인회,  총영사관등 주요 단체와 기관등이 모두 참가해, 설날 덕담을 나누고 커뮤니티의 결속을 다졌습니다


매해 거북이 마라톤 건강걷기 대회에 참가해 동문끼리 친목을 다지는 단골 참가자들인 연세대와 경희대, 한국외대  남가주 동문회. 이지러너스 마라톤 클럽에서도 어김없이 찾아, 올한해 건승을 기원했습니다.


연방상무부 센서스국에서는 그리피스 팍 등산로 입구 건강걷기 대회행사장에 부스를 차려, 대회 참가자들에게 2020년 센서스 참여를 독려하는 홍보활동을 펼쳤으며, 엘에이 총영사관도 부스를 마련해 오는 4월 한국 총선에  재외 선거인 등록을 독려했습니다.


건강걷기 대회 참가자들에게는 행사 협찬사인 농심 아메리카와 후원사인 cbb 벵크등에서 마련한 다양한 선물과 기념품이 제공됐습니다.


코스를 완주한후에는 신나는 한민족 고유의 투호놀이로 참가자들이 한데 어우러졌으며, 경품 추첨을 통해 삼호와 아주관광이 제공하는 여행 상품권과 식사쿠폰, 에베레스트 백팩등 푸짐한 경품, 참가자 전원에게 농심 아메리카가  선물을 나눠줬습니다.


마침 이날 18살 생일을 맞은 조나단 안군은 봉사 활동을 하러 마라톤에 참가했다 경품에 당첨되는 행운을 안았습니다


건강도 챙기고 커뮤니티의 화합도 다지는 미주의  대표적인 신년행사로 자리매김한  거북이 마라톤 건강걷기 대회 참가자들은 등산로를 내려오며, 내년을 기약했습니다

 

한국TV 정연호입니다.


영상편집: 한국TV 신유정


▣ 한국TV 8시 데일리 뉴스는 평일 오후 8시에 한국TV 실시간으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한국TV 실시간 방송 보기 : https://bit.ly/2IAO2Ks

▣ 한국TV 뉴스 보기


 ◇ PC : http://www.tvhankook.com

 ◇ iOS : https://apple.co/38RFavz

 ◇ Android : https://bit.ly/2MbnOQw


모바일앱 : App store와 Google play store에서 Hankooktv를 검색해 주세요.


▣ 제보안내

 ◇ 전화: 1-323-692-2061

 ◇ 이메일: jebo.hktv@gmail.com

좋아요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