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own News

‘매브니 복무’ 한인여…6 외국인 특기자 모병프로그램인 매브니로 미군에 복무하던 20대 한인 여성이 불법 비자장사 어학원으로부터의 학생비자 취득문제로 추방 위기에 몰렸습니다.시민자유연맹은 미 정부가 시민권 신청 절차를 지연시켰다며 소송을 제기했습니다.배인정 기자입니다.외국인 특기자 모병프로그램인 매브니로 4년 넘게 복무한 한인여성이 수 년전 학생비자를 불법적으로 취득했다는 혐의로 강제 전역 통보를 받았습니다.시민권이 없는 제대군인들은 체포되거나 추방될 수 있습니다.가디나에 거주하는 29살의 시예지 씨는 19일 미군으로부터 제대할 것을 통보받았고, 같은 날 시민자유연맹, ACLU는 LA연방법원에 시 씨의 시민권 신청에 대한 정부의 절차 지연이 행정절차법(Administrative Procedure Act) 을 위반한 것이라며 빠른 시일 내 시민권 신청에 대한 결정을 내릴 것을 요구하는 소송을 제기했습니다.지난 1998년 9살 때 부모와 함께 미국으로 온 시 씨는 LA에서 자랐으며, 2013년 매브니 프로그램을 통해 미군에 입대했습니다.ACLU에 따르면, 시 씨는 한국어 구사 능력과 헬스 케어 전문가로 한국에 파견돼, 엠뷸런스 지원 운전자로 복무하기도 했으며, 천8백여명 이상의 군인들이 복무하고 있던 주한 미군기지 캠프 케이시 트룹 스테이션에서 유일한 약사 보조원으로도 근무했습니다.근무 외 시간 동안 그녀는 의사 통역으로 일하고 부상한 군인들의 치료를 도왔으며, 가장 최근에는 텍사스 샌 안토니오의 포트 샘 휴스턴에서 복무하며, 2개의 공로 훈장을 받기도 했습니다.매브니 프로그램은 군대에 입대하면서 바로 미 시민권을 신청할 수 있도록 하고 있으나, 수년 전 어학원으로부터 받았던 학생 비자가 문제가 됐습니다.문제가 된 어학원은 지난 2015년 한인사회를 발칵 뒤집어 놓은 프로디 유니버시티, 네오엠어학원 등 4곳 중 한 곳으로, 소유주 심희선 씨와 학생비자 발급을 위한 가짜 I-94 서류를 발급해왔던 세관국경보호국 에이전트 마이클 앤더스는 모두 기소됐습니다.시 씨는 2014년 시민권을 신청한 뒤 가진 첫 인터뷰에서 거짓으로 작성된 서류에 기재된 날짜가 모두 정확하다고 말했고, 이 실수로 인해 첫 번째 시민권 신청이 거부당했다고 ACLU는 밝혔습니다.이후 거의 2년 만인 2016년 7월 26일 시민권을 다시 신청했으나 아직 처리되지 않은 상태로, 학생 비자 취득이 여전히 문제가 돼 청소년 추방 유예인 다카도 신청했지만, 정부는 이 역시도 허가하지 않았다고 ACLU는 전했습니다.ACLU 측은 군에서 4년 이상 훌륭하게 복무해온 시 씨에게 시민권 취득을 보장한 정부는 약속을 지켜야한다고 밝혔습니다.
브라이언타필라
  1. 1‘박근혜 석방하라’ 타운에 빌보드
  2. 2대두 수출대국 브라질, 中관세부과로 가격폭락 美대두…
  3. 3기습 토네이도에 집이 흔적도 없이…
  4. 4트럼프 또 NFL 비판…”무릎꿇으면 쫓아내고 돈도 …
  5. 5‘그들은 어떤 밀담 나눴나’ 알고있는 유일한 미국인
  6. 6내주초부터 또 100도 남가주 폭염주의보
  7. 7CIA “中, 최강대국 오르려 美와 냉전”…’中경계…
  8. 8아마존 사칭 신종 사기전화 기승
  9. 9트럼프 ‘성추문 입막음용 합의 사전논의’ 보도에 “…
  10. 104살 남아 총기 오발로 2살 女사촌 사망
  11. 11은퇴 앞둔 한인 우체부 감사편지 ‘잔잔한 감동’
  12. 12“찜통 같은 차에 어린 것이 갇혀…”
  13. 13가족초청 이민 대폭 제한 추진
  14. 14‘오리보트’ 전복 17명 사망
  15. 15아마존의 성공과 셀러들의 한숨
  16. 16“한인 정치인들이 브로드 애비뉴 상권 망쳐놨다”
  17. 17문대통령, 북미 비핵화 협상 소강국면서 다시 중재행…
  18. 18전동스쿠터 공유 인기, 부작용도 급증… “골치네”
  19. 19“자격미달 한인후보에 투표하지마”
  20. 20강경화, 유엔총장 면담…”비핵화·평화정착 지지해달라…
  21. 21이렇게 살 수도, 이렇게 죽을 수도
  22. 22모든 중국산 수입품 관세부과 준비
  23. 23미·러, 시리아난민 복귀 논의 시작…러 “협력방안 …
  24. 24한국계 피겨영웅 텐 살해 용의자 2명 검거
  25. 25성추문 연루 가톨릭 고위사제 사퇴 잇따라…온두라스 …
  26. 26추신수, 후반기 시작부터 2안타에 볼넷 1개 맹활약
  27. 27우에하라, 미-일프로야구 통산 100승·100세이브…
  28. 28가세티·데이빗 류 한국 간다
  29. 29미시간주 ‘BMW 도시’ 무역전쟁 여파 위기
  30. 30“으슬으슬~” 무더위 속 냉방병 환자 급증
  31. 31홀인원 직후 또 앨버트로스라니…
  32. 32오승환, 후반기 첫 등판서 ⅓이닝 1탈삼진 무실점
  33. 33“엑셀시어 장학금 무용지물” 성토
  34. 34부샤드, 1년 반만에 WTA 투어 대회 4강 진출……
  35. 35뉴욕기독교방송 세계찬양 대합창제 발대식
  36. 36타임 표지에 ‘트럼푸’ 합성사진
  37. 37마크롱 보좌관, 시민폭행 일파만파
  38. 38“성추문 입막음 합의 논의 트럼프의 변호사가 녹음”
  39. 39우체통 털이 2인조 강도 수배
  40. 40제국과 질병
  41. 41웰스파고 ‘끼워팔기’ 환불키로
  42. 42방심’이 부른 비극… ‘찜통차’어린이 사망사고 잇달…
  43. 4315년넘은 경범티켓 사면해준다
  44. 44길어지고 있는 미국의 역사
  45. 45가족초청이민 대폭 제한
  46. 46남가주 새집 판매 9년래 최고치
  47. 47인종차별 발언 기업CEO 잇단 불명예 퇴진
  48. 48‘맥도날드 샐러드 기생충’ 감염자 10개주 160여…
  49. 49가주 항소법원 첫 한인판사 지명
  50. 50한인여행사, 노동절 여행상품 출시 고객유치 나서
금주의 마켓
시민권 취득 예상문제
운전면허 예상문제
띠별 주간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