옷 색깔 조합만 잘해도 패피! 컬러매치 알아보기
news_cate 스마터리빙 현대해운 날짜 2021-02-23



딱히 특별한 디자인의 옷을 입은 것도 아닌데 

이상하게 멋스럽게 느껴지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반면 나름대로 열심히 매칭해서 입은 것 같은데 

어딘지 모르게 촌스럽고 

어울리지 않는 것 같은 느낌이 들 때가 있죠.


두 가지 상황의 차이점은 과연 무엇일까요?


다양한 이유가 있을 수 있겠지만

꽤 많은 경우 컬러매치에 문제가 있을 확률이 높답니다.


즉, 어떤 옷이든 컬러매칭만 잘 해도 

전체적으로 스타일리시한 느낌이 들도록 연출할 수 있답니다.


그렇다면 어떻게 해야 요즘 말로

좀 더 힙한 스타일로 연출할 수 있는 걸까요?


전문가가 말하는 실패하지 않는 

컬러 조합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무채색 계열의 컬러를 좋아하는데

도대체 컬러매치를 어떻게 해야 세련되게 보일지 모르겠다면?



정답은 베이지와 블랙의 조화죠!


보통 컬러도 진한 컬러와 연한 컬러로 나눌 수가 있는데요.


연한 컬러와 진한 컬러를 

적당히 섞어 준다면 적어도 무난한 조합을

기대할 수 있답니다.


예로 들었던 베이지는 연한 컬러,

블랙은 진한 컬러로서 


두 가지가 조화를 이루면 보다 모던하면서도

트렌디한 느낌을 줄 수 있어요.


분위기는 있지만 단조로울 수 있는 베이지 컬러에

 블랙으로 포인트를 주면, 

전체적인 컬러매치가 균형을 찾는 느낌을 준답니다.


이번에는 컬러의 톤을 이용해서

실패 없이 조합하는 방법을 함께 알아볼까요?


같은 계열의 컬러이지만 

명도와 채도를 달리한 컬러를 톤이라고 하는데요.



예를 들어 블랙과 그레이 같은

컬러들이 조합되어 있을 때

우리는 톤온톤 컬러매치라고 표현하기도 합니다. 


또한 이러한 톤온톤 코디는

옷 조합에 자신 없는 분들이

적어도 실패는 하지 않기 위해 선택하는 방법 중의 하나랍니다.


예를 들어 브라운과 연브라운을

매치했을 때 컬러에 따른 차이는 있을 수 있겠지만 

큰 무리 없이 조화로운 룩을 완성할 수 있죠.


이처럼 톤온톤 코디를 했을 때,

전체적으로 부드러운 인상을 줄 수 있다는 점도 중요해요.

 

또는 옷을 입었을 때 전체적으로

가장 많이 차지하는 옷의 컬러에 대비해 선택하는 방법도 있어요.


예를 들어 원피스나 코트를 

입는다고 생각해 봤을 때,

이 원피스나 코트 컬러를 기본적 컬러로 컬러매치를 해주는 거죠.



상의나 하의 또는 머플러나 가방 등으로 

살짝 포인트를 주는 것도

좋은 방법 중의 하나랍니다.


대신 포인트의 비율은 10% 내외가 적당하며 

이 비율을 넘을 경우엔

과하다는 느낌을 줄 수 있어요.


하지만 같은 컬러라도 얼마든지

다양한 느낌의 컬러가 있어요.


명도와 채도에 따라 분위기와 느낌이 완전히 달라지기도 하죠.



또한 자신의 피부 색깔하고 

조화가 잘 되는 퍼스널 컬러를

최대한 알아두는 것도 옷을 잘 입는데 많은 도움이 되겠죠?


감각적인 패션을 완성하고 싶다면

나에게 가장 잘 어울리는 컬러들을

미리 알아두는 것도 좋답니다.



좋아요
태그

채널 Youtube

  • 한국TV
  • 라디오서울
  • Ktown1번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