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미

19. 엄마와 함께 배우는 유아발레

2018.09.03










엄마와 함께 배우는 유아발레

에스터 엄마! 몰라보게 날씬해졌네요? 그리고 에스터도 예뻐지고 뭔가 달라진 거 같은데! 에스터 출산하고 빠지지 않던 살이 어떻게 다 없어졌나요? 뭔가 비밀이 있는 거 같은데 모녀가 달라진 비결이 도대체 뭐죠? ”에스터 엄마는 요즈음 만나는 사람마다 살이 빠지고 예쁘게 변한 모습에 축하 인사를 받기에 바쁘다.

 어린 자녀를 돌보다 보면 엄마들은 자신에게 신경을 쓸 여유가 없다. 특히 한 시도 눈을 뗄 수가 없는 어린 자녀를 둔 엄마에게는 운동이라는 것은 그림의 떡처럼 사치스러운 여가 활동이다. 출산과 동시에 늘어나는 체중을 원래의 모습으로 돌아가기란 정말 피나는 노력이 있어야 한다. 운동을 해야 한다는 마음은 있어도 아이를 맡기고 따로 운동하러 가기도 어려운 상황이어서 차일피일 미루다 보니 살은 점점 더 찌게 된다. 이런 젊은 부모들의 요구를 반영한 새로운 형태로 엄마와 아이가 함께 배우며 일석이조의 효과를 볼 수 있는 2, 3세의 유아발레 무용수업을 소개한다.

  발레스쿨은 나이별 발육발달에 맞는 발레 동작들을 연구하여 남아 여아 아이들 모두에게 보다 쉽고 재미있게 발레를 배울 수 있도록 발레의 차별성을 두고 창의성을 키우는 신나는 아이들의 세상, 눈높이를 맞춘 유아 발레 전문프로그램을 한인타운 최초로 개발하여 선보이고 있다. 유아발레의 핵심은 엄마랑 함께 배우며 놀이를 통해 아이들은 신체를 자유롭게 움직이며 신체 에너지를 마음껏 발산하며 자연스럽게 발레를 배우는 것이다. 단계적인 프로그램을 통하여 아이들은 신체를 자유롭게 움직이며 에너지를 마음껏 발산하고 즐겁게 놀이하면서 자연스럽게 발레를 배우게 된다.

어린이들에게 익숙한 아름다운 발레 음악에 맞추어 엄마와 함께 스트레칭도 하면서 소 근육을 발달시키는 요가, 체조 동작이나 심장을 단련시키는 놀이, 누워있는 엄마의 발목에 앉아 비행기를 타거나 엄마와 함께 빠드뒤 (남녀가 추는 2인무)를 추며 동화 속 공주님으로 변하면 아이들은 상상의 나래를 펴고 깔깔거리고 웃으며 행복해하는 모습을 쉽게 볼 수 있다. 엄마만큼 내 아이를 가장 잘 아는 사람은 없다.

  놀이와 체험을 통해 창의력과 상상력을 길러지고, 척추를 곱게 세워 주어 성장판을 자극하여 바른 자세를 갖게 해주고 엄마와 피부가 맞닿는 스킨십으로 유대감을 느낄 수 있어 정서적으로 안정된다. 줄서기, 인사하는 레베랑스 마임을 통해 예절을 배우고, 운동 습관을 생활화하면서 평생 건강하게 살아가는 방법을 배우는 참 중요한 기초교육이다.

  아이와 함께 뒹굴고 뛰며 손잡고 서로 스킨십을 느낄 때 내 아이는 건강해질 것이며, 엄마는 날씬해질 것이며 가정은 화목해질 것이다. 진발레스쿨은 98일 토요일 오전 10엄마와 함께 배우는 유아발레워크숍을 개최한다.

 

9.2.2018

 
태그
0 /30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