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자가 진료 공유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 19는 감염의 증상이 

몇일동안 보이지 않을수도 있습니다. 


그럼 자신이 감염이 되었다는 사실을 어떻게 알겠습니까. 

기침과 열과 같은 증상이 보여 병원에 가봤을 때 

폐의 50%는 이미 섬유증입니다. 


즉 증상이 나타나고 병원에 가면 늦다는 것입니다.


대만 전문가들은 

매일 아침 스스로 할 수 있는 간단 진료를 제시했습니다.


숨을 깊이 들이쉬고 10초 이상 숨을 참으세요. 

기침, 불편함, 답답함 없이 완료 하신다면 

폐에 섬유증이 없다는 뜻입니다. 

즉 감염되지 않았다는 것입니다.


이런 위태로운 상황에서는 

좋은 공기에서 매일 아침 자기 진료를 해주세요.


또 일본 의사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를 대할 

매우 유용한 충고를 했습니다. 


모든 사람들은 입과 목을 항상 물로 적시고 

절대로 건조하게 두면 안됩니다. 

15분마다 물 한 모금씩 마시는 것이 좋습니다. 


바이러스가 입으로 들어가더라도 

물 또는 다른 음료를 마시면 

바이러스가 식도를 타고 위로 들어가기 때문입니다. 


바이러스가 위에 들어가면 

위산에 의해 바이러스가 죽게 됩니다.


물을 자주 마시지 않는 경우에는 

바이러스가 기관(폐로 통하는 숨길)을 통해 

폐로 들어가게 되어 매우 위험해 집니다. 


이 사실을 가족과 친구들에게 알려주시고 건강하게 이 어려운시기를 이겨냅시다

좋아요
태그

DISCLAIMER
이곳에 게시된 글들은 에이전트 혹은 사용자가 자유롭게 올린 게시물입니다. 커뮤니티 내용을 확인하고 참여에 따른 법적, 경제적, 기타 문제의 책임은 본인에게 있습니다. 케이타운 1번가는 해당 컨텐츠에 대해 어떠한 의견이나 대표성을 가지지 않으며, 커뮤니티 서비스에 게재된 정보에 의해 입은 손해나 피해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오늘의 일상톡 의 다른 글

카테고리

미국에서 나와 비슷한 한인들과
이웃이 되는 공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