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osa95love님의 다른글 더 보기 :: 총 1347
목록 닫기목록닫기 목록 열기목록열기
사진

드디어※해냈다.

2024.04.24

점포를 개업한 지 얼마 안된 상태에서

하루가 멀다 하게 몰려 오는 홈레스로

골머리를 앓아 왔을 것 같은 점포 측의

신속한 판단으로 드디어※해냈던 오늘!

글쎄다?. 박수를 쳐 주어야 할런지? 또

먼 발치에서 구경만 해주고 말아야 할지?

그나 저나 해도 하여도 오다 가다 들리는

홈레스들의 쉴틈 없이 들락날락들을 뭐라

할 수가 없다는 것이겠지만 점포를 열어서

그들의 뒤치닥거리로 전락하는 것이 싫어

망설였던 점포 주인은 결단의 행동으로서

맞불을 놓고 말았으니 보기에는 좋았더라.!

좋아요
인기 포스팅 보기